2007. 2. 28. 08:36
 
성         명 : 송재무 (男)
생년월일시 : (양력) 1988年 08月 03日 / (음력) 1988年 06月 21日 08 時
 
[당신은 페가수스 입니다]
페가수스는 12가지 캐릭터 중 유일한 가상의 동물입니다. 그래서인지 이들은 즉흥적이고 독특한 감성 코드를 가지고 있습니다. 자기 기분에 충실한데 그 기분이 워낙 변화가 심해서 다른 사람들이 잘 이해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죠. 귀찮아 하는 정도도 다른 캐릭터보다 훨씬 강해서, 힘들거나 귀찮은 일은 요리조리 쉽게 잘 빠져 나갑니다. 문득 드는 생각이나 발상이 기가 막힌 경우가 많고, 그런 부분에선 가히 천재적입니다. 자유분방한 사고와 생활방식으로 다른 이들과 맞지 않는 경우가 더러 있지만, 독특한 그들만의 방식으로 즐겁게 살아가는 타입입니다.
내가 니꺼야? 구속 받는 것을 죽기보다 싫어합니다. 마냥 자유롭고 호탕하게 살고 싶어 하죠. 유유히 자신이 좋아하는 것을 하며 살아가게 내버려두는 것이 좋습니다. 누군가 옆에서 꼼꼼히 자신을 챙기고 있으면 그냥 사라져버리기도 합니다. 변덕이 심해요. 확실한 기분파인 페가수스는 기분에 따라 변덕이 심합니다. 하지만 본인이 그것을 의식하지 않아서 잘 감춰지질 않죠. 기분이 좋을 때는 다른 사람도 덩달아 기분이 좋아지지만, 기분이 나쁠 때는 근처에 있는 것조차 귀찮아 하기도 합니다. 천재적인 발상을 가지고 있어요. 뛰어난 감성을 가진 페가수스는 그 감성을 따라 번득이는 발상을 하곤 합니다. 가히 천재적이죠. 보통 사람들이 보기에 그 발상의 근거가 어디 있는지 조차 모를 때가 많을 정도로, 근거가 없는 사고를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자신이 만족하는 상황에선 뛰어난 능력을 발휘합니다. 귀찮은 게 제일 싫어요. 12가지 캐릭터 중에서 귀찮은 일을 가장 싫어합니다. 머리를 굴려서 지루한 일은 피하려고 하죠. 그런 일은 은근 슬쩍 남에게 떠넘기기도 하는데, 이런 쪽에도 재주가 있습니다. 기분 전환은 서툴군요. 페가수스는 자신의 기분에 충실합니다. 기분에 따라 쉬운 일도 그르치고, 어려운 일도 잘 해내는 경우가 많죠. 자기 기분에 많이 좌우되는 타입. 기분이 나빠지면 좀처럼 빠져 나오기 힘든 성격입니다. 갑자기 빈 공간을 발견하면 그 곳은 페가수스가 있던 자리. 어디로 여행을 갔거나 어떤 모임을 가질 때, 페가수스는 갑자기 어디론가 사라져버립니다. 후에 돌아오기는 하지만, 사람들은 이런 돌출 행동에 적잖이 당황하죠. 어떤 특별한 곳에서도 자신만의 흥미로운 장소를 발견한 것입니다. 화려한 것이 좋아요. 남과 구별되려 하지는 않지만, 자신의 독특한 개성이 화려한 쪽으로 표현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화려한 의상이나 호화로운 분위기, 화려한 이벤트 등을 좋아하지요. 인생에 있어서도 화려한 삶을 꿈꾸는 사람이 많습니다. 자신만의 장점을 가지고 있죠. 비교적 자기의 장점을 잘 알고 있고, 그것을 더 개발하려는 생각도 가지고 있습니다. 반면에 그 장점을 뺀 다른 부분에선 그저 그런, 평범한 경우가 많아요.
뭔지 알 수 없는 신비함의 매력을 풍기는 당신은, 민감한 감성으로 주위를 압도합니다. 확실한 기분파인 당신의 그런 변덕을 잘 받아줄 수 있는 친구가 없다면, 기이한 사람으로 오인되어 외로울 수 있습니다. 비록 당신은 그걸 어떻게 받아들일지 모르지만요.
상대가 당신을 구속하려 든다면 정이 뚝 떨어집니다. 구속이 너무 싫기 때문이죠. 하지만 당신은 상대에게 구속하려는 경향이 있습니다. 상대가 뭘 했는지, 누구와 있는지가 너무 궁금하기 때문입니다. 당신의 이러한 응석을 잘 받아주려면 연상의 사람이 잘 어울립니다.
친구
소심한 아기사슴은 자유롭게 사는 당신을 동경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당신의 변덕을 여유 있게 받아주겠네요. 화려한 취향을 가지고 있는 흑표범도 당신의 취향과 잘 맞아요.
이성
상식적인 삶을 살아가려는 양은 당신을 비난합니다. 호랑이 또한 당신의 자유분방함을 못마땅하게 생각해요.
 

Posted by 청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7.02.28 08:45 신고

    http://happyun.moneta.co.kr/inSaju.asp?bType=B010

    동물점은 여기서!